기사 공유하기

로고

[포토] 북한군 피격 공무원 유족, 문재인 전 대통령 등 형사고소

입력 2022-10-07 11:13 수정 2022-10-07 11:13

북한군 피살 공무원 친형 이래진 씨가 7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으로 문재인 전 대통령, 박지원 전 국정원장, 서훈 전 국가안보실장을 형사고소하며 입장을 밝히고 있다. 

이 씨는 해양수산부 국정감사에서 나온 주철현 더불어민주당의 '뻘짓거리' 발언에 대해 사과를 요구하기도 했다.  

앞서 6일 유족측은 노영민 전 대통령비서실장, 이인영 전 통일부 장관, 김홍희 전 해경청장,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을 형사고소 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