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포토] 당원들 앞에 나란히 선 '오세훈-황교안-김진태'

입력 2019-02-21 23:07 수정 2019-02-21 23:07

오세훈(왼쪽부터), 황교안, 김진태 자유한국당 당대표 후보가 21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에서 열린 2·27 전당대회 부산·울산·경남·제주권 합동연설회에 앞서 단상에 올라서 있다. 다음 합동연설회는 22일 오후 2시부터 성남 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 (부산=정상윤 기자)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