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포토] 드디어 공개된 이재명 최측근 '정진상'

입력 2022-11-18 13:54 수정 2022-11-18 13:56

정진상 더불어민주당 정무조정실장이 1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중앙지법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 출석에 앞서 취재진의 질문을 듣고 있다.

정 실장은 2013∼2020년 성남시 정책실장으로 재직하면서 유동규 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 등으로부터 각종 청탁 명목으로 총 1억 4,000만 원 이상의 뒷돈을 받은 것으로 알려진 바 있다. 

검찰은 정 실장에 대한 압수수색 영장에서 이재명 대표와 정치적 공동체로 표현한 바 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