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포토] 이종배 시의원, 尹대통령 왜곡 보도한 MBC 고발

입력 2022-09-26 10:37 수정 2022-09-26 10:37

이종배 서울시의회 시의원이 26일 오전 서울 오전 종로구 서울경찰청으로 윤석열 대통령의 미국 순방 중 비속어 발언 왜곡 사건과 관련해 박성재 MBC 사장과 관계자들을 허위사실 유포에 의한 명예훼손 및 업무방해 혐의로 고발하며 입장을 밝히고 있다. 

이 의원은 "MBC가 국익을 위해 순방 중이었던 윤 대통령 발언에 대해 사실 확인을 거치지 않았다"며 "특정 자막을 넣어 의도대로 인식하도록 유도해 보도를 한 것은 명백히 명예훼손과 업무방해의 고의가 있다"고 주장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미디어비평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