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포토] 박진 외교장관 "한미 동맹 강화, 한중 관계 등한시 아냐"

입력 2022-05-23 16:59 수정 2022-05-23 16:59

박진 외교부 장관이 23일 오후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에서 지난 주말 진행된 한미정상회담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박 장관은 "중국이 새로 형성되는 인도·태평양 질서와 규범을 존중해가면서 책임 있는 국가로서의 역할을 해주길 기대하고 있다"며 "한·미동맹이 강화됐다고 해서 한·중 관계를 등한시하겠다는 것이 아니다"고 말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