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작 6편 해외진출 지원, 'K-뮤지컬 로드쇼' 상하이 개최

신성아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10.11 16:31:12

예술경영지원센터(대표 김도일)와 상하이문화광장이 공동주최하는 '2018 K-뮤지컬 로드쇼'가 오는 9~10일 양일간 중국 상하이문화광장(上海文化广场)에서 열린다.

'K-뮤지컬 로드쇼'는 한국 창작뮤지컬의 해외 진출기반을 마련하고 유통을 활성화하기 위해 2016년 시작됐다. 지난 2년간 한국 창작 뮤지컬 14개 작품을 중국과 홍콩에 소개하며 아시아 뮤지컬 교류의 교두보 역할을 하고 있다.

라이브의 '마이 버킷 리스트'는 2016년 상하이 'K-뮤지컬 로드쇼' 이후 뮤지컬 전용 극장 상하이문화광장과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고, 마스터 차이나 필름과도 계약이 완료돼 현재 중국에서 영화화 작업을 진행 중이다. 

컬쳐홀릭의 '공룡이 살아있다'는 2017년 홍콩에서 에이엠크리에이티브와 판권 및 공동제작을 위해 계약을 체결하고 한국 창작 가족뮤지컬 최초로 해외 진출을 확정지었다. 

올해는 하늘에 '목 짧은 기린 지피', 아도르따요 '무한동력', 극단 오징어 '식구를 찾아서', 서울예술단 '신고 함께-저승편', 더블케이필름앤씨어터 '인터뷰', 라이브 '팬레터' 등 총 6개 단체가 중국 상하이에서 6편의 창작뮤지컬을 선보인다.

행사 첫날인 9일에는 현지 매체 및 한국특파원 초청 기자간담회를 시작으로 6개 팀의 공연이 펼쳐진다. 10일에는 소개된 작품 제작자들과 중국, 대만, 싱가포르, 홍콩 등 아시아권 뮤지컬 관계자들 간의 1:1 비즈니스 미팅이 있다.

또 양국의 뮤지컬 교류 확대를 돕기 위해 '한ž중 뮤지컬 시장에 대한 비교 분석 포럼'을 진행하며, 포럼 종료 후 '식구를 찾아서', '목 짧은 기린 지피', '신과 함께-저승편' 등 3개 작품 공연으로 행사가 마무리된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