洪 "전쟁 막는 방법은 한미 핵동맹"

미국 방문 앞두고 '전술핵 재배치' 필요성 강력 시사

강유화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10.19 09:10:49

▲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18일 페이스북에 "전술핵 재배치로 한미 핵동맹을 맺어야 전쟁을 막을 수 있다"고 적었다. ⓒ홍준표 페이스북 캡처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18일 "한미 FTA가 한미 경제동맹이라면 전술핵 재배치로 한미 핵동맹을 맺어야 전쟁을 막을수 있다"고 밝혔다.

홍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방미를 앞두고 북핵대처에 관해 1시간 동안 CNN 인터뷰를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문재인 정부가 하지 않는 전술핵 재배치 문제를 심도 있게 설명했다"며 "한미동맹은 한국정부와 미국정부의 문제가 아니고 한국 국민과 미국국민과의 약속이기 때문에 더욱 강화 되어야 한다"고 했다. 

홍 대표는 23일부터 27일까지 미국을 방문해 미국 조야 지도자들을 만나 한반도 전술핵배치를 요청할 예정이다. 

앞서 자유한국당은 전술핵재배치를 당론으로 채택하고 천만인 서명운동을 벌이고 있다. 

한국당 '북핵폐기·전술핵재배치 천만인 서명운동본부'는 전날(17일) 450만여명의 서명을 받은 결과를 당에 전달하는 행사를 열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