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포토] 원숭이두창 국내 첫 확진자 발생

입력 2022-06-22 19:59 수정 2022-06-22 20:36

국내에서 원숭이두창 의심환자 2명 중 1명이 최종 양성판정을 받은 22일 오후 인천 동구 인천의료원 응급실로 응급환자가 이송되고 있다.

질병관리청은 "해당 환자는 독일에서 6월 21일 오후 4시경 귀국했다"며 "입국 전 6월 18일에 두통 증상을 시작으로 입국 당시에는 미열, 인후통, 무력증(허약감), 피로 등 전신증상 및 피부병변을 보였다"고 발표했다.

이어 "인천공항 입국 후 본인이 직접 신고해 의사환자로 분류돼 현재 인천의료원(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으로 이송 후 치료 중이다"고 밝혔다. 

윤석열 대통령은 원숭이두창 환자 발생과 관련해 방역 당국에 항바이러스제를 조속히 도입할 것을 주문했다. (인천=강민석 기자)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