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날보다 아침기온 더 낮아져… 건강에 유의늦은 밤, 일부 지역에 눈과 비… 안전사고 주의원활한 대기 확산…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보통'
  • 지속된 한파에 사람들이 두꺼운 외투를 꺼내입고 있다. ⓒ뉴데일리 DB
    ▲ 지속된 한파에 사람들이 두꺼운 외투를 꺼내입고 있다. ⓒ뉴데일리 DB
    12월 첫날인 1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지만 영하권 추위를 보여 감기 등 건강관리에 유의해야겠다. 충청권, 전라권, 제주도 일부는 흐리겠다.

    남하한 찬 공기로 인해 아침 기온은 전날보다 1~3도가량 더 낮아져 영하권에 머물겠다. 1일 아침 최저기온은 -10∼2도, 낮 최고기온은 1∼9도로 예보됐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인천·경기 -10도 △부산·울산·경남 -5도 △대구·경북 -8도 △광주·전남 -3도 △전북 -5도 △대전·세종·충남 -6도 △충북 -10도 △강원 -11도△제주 5도 등이다.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인천·경기 4도 △부산·울산·경남 9도 △대구·경북 7도 △광주·전남 8도 △전북 4도 △대전·세종·충남 4도 △충북 3도 △강원 7도△제주 11도 등이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체감온도는 이전보다 더 낮아지겠으니 체온 유지에 신경 써야겠다.

    산지를 비롯한 곳곳은 늦은 밤(21~24시)까지 가끔 비나 눈이 오겠다. 눈이나 비가 내리는 지역은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러우니 안전사고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전날부터 이날까지 지역별 예상 적설량은 △서해5도 1cm 내외 △충남서해안 1~5cm △충남권북부내륙 1cm 내외 △광주·전남서부·전북서부 2~7cm △전남북동부 1~3cm △울릉도·독도 1~5cm △제주도산지 3~8cm △제주도중산간 1cm 내외 등이다.

    예상 강수량은 △서해5도 1mm 내외 △충남서해안·충남권북부내륙 5mm 미만 △광주·전남서부·전북서부 5mm 내외 △전남북동부 5mm 미만 △울릉도·독도 5mm 미만 △제주도산지 3~10mm △제주도중산간 5mm 내외 등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 앞바다에서 0.5∼2.0m, 서해 앞바다에서 0.5∼2.0m, 남해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 1.0∼2.5m, 서해 1.0∼3.0m, 남해 1.0∼3.5m로 전망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