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섭지만 아름답다~ ‘화산’과 ‘번개’의 만남!

뉴데일리 스팟뉴스팀 | 최종편집 2013.03.24 09:59:20


▲ ⓒ데일리메일 공개 사진 중.

 

용암을 뿜어대는 화산과 이 속에서 만들어진 번개가 한데 어울리는 희귀한 모습이 화제다.

영국 데일리메일은 지난 19일(현지시간) 이 같은 희귀현상을 담은 사진작가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용암과 검은 연기를 토해내는 활화산 위로 번쩍이는 번개의 모습이 담겨 있다.

이 사진은 지난달 25일 일본 남부 사쿠라지마 화산에서 발행한 현상을 포착한 것이다.

이처럼 위험하지만 아름다운 모습을 카메라에 생생하게 담은 겁 없는 사람은 독일의 마르틴 리츠라는 사진작가다.

그는 화산지대에서 무려 사흘을 기다려 이 같은 예술사진을 얻었다.

번개는 폭발성 분화인 ‘불카노식 분화’나 ‘플리니식 분화’로 나온 용암의 양이 적을 때만 생성된다.

이 작가의 사진은 지난 11일 미국항공우주국(NASA)의 ‘오늘의 천문 사진’으로 선정됐다.


▲ ⓒ데일리메일 공개 사진 중.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