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우아한 연기 선보이는 피겨 최다빈

공준표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2.11 18:06:27


피겨스케이팅 최다빈 선수가 11일 오전 강원도 강릉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피켜 팀이벤트 여자 싱글 쇼트 프로그램에 참가해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이날 최다빈은 출전 선수 10명 중 6번째로 나서 영화 옌틀(YENTL)의 삽입곡 '파파 캔 유 히어 미(Papa Can you Hear Me)'에 맞춰 연기했다. 65.73점(기술 37.16, 예술 28.57)으로 6위에 올랐다. (사진=2018평창사진공동취재단)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