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양대 노조, '전격 통합' 선언..文정권 방송 장악 시도에 공동 대응

MBC 2노조+3노조 결합..초유의 통합 노조 탄생 '눈앞'언론의 독립성과 자유 수호 위해 '통합 노조' 출범키로

조광형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11.07 11:37:24

 

 

MBC 사내 복수 노조인 공정방송노동조합(제2노조)과 MBC노동조합(제3노조·MBC노조)이 문재인 정권의 방송 장악 폭거에 공동 대응하기 위해 전격적으로 '통합'을 선언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른바 '反문재인 노선'으로 공동 전선을 구축, 점점 세를 불려 가고 있는 1노조(언론노조 MBC본부) 측을 견제하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MBC공정노조와 MBC노조는 6일 "최근 방송문화진흥회 이사장직 해임과 MBC사장 해임 시도 등 일련의 정부·여당 방송장악 움직임이 언론기관인 MBC의 독립성과 자유를 심각하게 훼손하고 있다는데 문제의식을 함께 했다"면서 "MBC구성원으로서 현 정권의 방송 장악 시도에 대응, 총력 저지 투쟁에 나서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MBC공정노조와 MBC노조는 "향후 출범할 우리의 '통합' 노조는 공동 집행부 구성과 언론장악 저지 특별위원회 등을 만들어 두 노동조합을 하나의 강고한 노동조합으로 발전·계승할 것"이라며 "조속한 시일 내 '통합' 노조를 출범시키겠다"고 밝혔다.

다음은 6일 MBC공정노조와 MBC노조가 언론에 배포한 '노조 통합' 선언문 전문.

MBC 양대 노조, '통합'을 선언한다!

-MBC공정노조·MBC노조...'통합 노조'출범키로
-MBC구성원, '현 정권의 방송 장악' 저지 총력 투쟁


MBC공정방송노동조합(이하 MBC공정노조)과 MBC노동조합(이하 MBC노조)이 최근 갈수록 노골화하는 문재인 정권의 방송 장악 폭거에 공동 대응하기로 합의했다.

MBC공정노조와 MBC노조는 3일 방송문화진흥회 이사장직 해임과 MBC사장 해임 시도 등 최근 일련의 정부·여당 방송장악 움직임이 언론기관인 MBC의 독립성과 자유를 심각하게 훼손하고 있다는데 문제의식을 함께 했다.

우리 두 노조는 역대 어느 정부에서도 없었던 희대의 방송 장악이 새 정부에서 자행되고 있는 등, 전형적인 ‘내로남불’이 일어나는 문재인 정권에 대한 MBC구성원으로 총력 저지 투쟁에 나설 것이다.

이에 두 노조는 문재인 정권에서 진행되는 MBC 장악 노골화에 공동 대응하기로 하고 조속한 시일 내 '통합' 노조를 출범하기로 전격 합의한다.

출범할 우리의 ‘통합’ 노조는 공동 집행부 구성과 언론장악 저지 특별위원회 등을 만들어 두 노동조합을 하나의 강고한 노동조합으로 발전·계승할 것이다.

우리의 ‘통합’ 노조 출범은 MBC내 분출되는 구성원들의 새 정권의 언론 장악 저지의 뜻을 하나로 모으는 획기적 계기가 될 것이다.

MBC공정노조와 MBC노조는 지금 이 순간부터 대한민국의 자유민주주의와 MBC의 독립성과 자유를 위해 노력해온 양 노조의 치열한 활동을 자양분 삼아 향후 갈수록 잔혹해지고 노골화할 것으로 예상되는 문재인 정권의 구시대적인 언론 장악 준동에 철저히 맞설 것임을 밝힌다.

금번 양대 노조의 통합은 국민의 방송 MBC의 독립성을 지키고, 나아가 자유민주주의 대한민국의 정체성과 국민들의 알권리를 지키고자 하는 MBC 구성원들의 강력한 의지이다.

파업이 있을 때마다 가장 큰 문제로 제기된 민주노총 산하 언론노조 MBC본부나 언론노조원에 의해서 이뤄지는, 타 노조원에 대한 배제나 차별 행위와 이를 묵인·방조·교사하는 MBC사측의 부당 행위 발생에 대해 새로이 출범하는 ‘통합’ 노조는 한국노총과 함께 강력하고 광범위한 물적·법적 총력 대응에 나설 것임을 분명히 한다.

2017. 11. 6

MBC공정방송노조·MBC노조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