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 KBS 연기대상]김소현-채수빈, 여자신인상 공동수상

전예슬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5.12.31 22:14:02

▲ ⓒKBS 2TV '2015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쳐

채수빈과 김소현이 여자 신인 연기상을 수상했다.

'2015 KBS 연기대상'은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KBS별관공개홀에서 열렸으며, 전현무, 김소현, 박보검의 사회로 진행됐다. 여자 신인상은 김소현, 설현, 윤서, 조보아, 조수향, 채수빈이 후보에 오른 가운데 채수빈, 김소현이 공동 수상했다.

채수빈은 "연기를 하고 있는 것도 행복한데 뜻깊은 상을 받게돼 영광이다. 부족한데도 도와주시고 이끌어주신 선배 동료 배우들 감사하다. 늘 응원해주는 팬과 가족 여러분 감사하고 사랑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소현은 "오늘 이렇게 멋진 분들과 MC를 보는 것도 기쁘고 영광스러운 자리인데 너무 부족한 제가 이런 상을 받을 수 있는가 느껴진다. 많은 사랑을 주시는 분들의 기대에 부응하도록 하겠다"고 감사인사를 전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미니시리즈 부문에서는 '너를 기억해' '발칙하게 고고' '별난 며느리' '복면검사' '스파이' '오 마이 비너스' '오렌지 마말레이드' '프로듀사' '후아유-학교 2015'가 후보에 올랐다.

중편드라마 부문에서는 '블러드' '어셈블리' '장사의 신-객주 2015' '착하지 않은 여자들'이, 일일극 부문에서는 '가족을 지켜라' '다 잘될거야' '당신만이 내 사랑' '오늘부터 사랑해' '우리 집 꿀단지' TV소설 '그래도 푸르른 날에' TV소설 '별이 되어 빛나리'가 후보에 올랐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