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포토] 연극 무대로 돌아온 오징어게임 깐부 오영수

입력 2021-12-08 15:44 | 수정 2021-12-08 15:44
지그문트 프로이트 역을 맡은 배우 오영수가 8일 오후 서울 종로구 예스24스테이지에서 열린 연극 '라스트 세션(연출 오경택)' 기자간담회에서 작품을 소개하고 있다.

'라스트 세션'은 미국의 극작가 마크 세인트 저메인이 '루이스vs프로이트'에서 영감을 얻은 작품으로 △신과 종교 △삶의 의미와 죽음 △인간의 욕망과 고통 등의 주제를 재치 있게 다룬 연극이다.

내년 1월 7일 대학로 티오엠(TOM) 1관에서 개막한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北, 주민번호 수십만 개로 커뮤니티 가입… '광우병' 이후, 본격 여론공작" 北 정찰총국 전 대좌, 충격 증언

"北, 주민번호 수십만 개로 커뮤니티 가입… '광우병' 이후, 본격 여론공작" 北 정찰총국 전 대좌, 충격 증언

“북한 간첩들이 남한의 주요기관은 물론이고 각계각층에도 문어발처럼 뻗어 있다”고 북한 정찰총국 대좌(대령과 준장 사이 계급) 출신 귀순자가 밝혔다. 이 귀순자는 “사이버 여론조작의 대명사인 ‘드루킹’도 원조는 북한”이라고 주장했다. “북한 간첩 가장 발붙이기 쉬운 곳은..

뉴데일리TV

칼럼

특종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