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걸그룹 '스카이리', 후속곡 'DADADA' 스타트… 24일 '뮤뱅' 첫 무대

걸크러쉬 → 러블리로 콘셉트 변화… '대세 신예' 굳히기

입력 2021-09-23 11:26 | 수정 2021-09-23 11:26
'천사의 날개를 내게줘(FLY UP HIGH)'로 케이팝(K-POP) 팬들의 눈도장을 찍은 신예 걸그룹 '스카이리(SKYLE)'가 후속곡 'DA DA DA(다다다)'로 인기몰이를 이어간다.

소속사 굿럭엔터테인먼트는 23일 "스카이리가 데뷔곡 '천사의 날개를 내게줘'에 이어 24일부터 후속곡 'DA DA DA'의 활동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스카이리는 24일 오후 5시 KBS 2TV 생방송 음악프로그램 '뮤직뱅크(Music Bank)'에서 'DA DA DA'의 첫 무대를 공개할 예정.

'DA DA DA'는 아이유, 우주소녀, 양요섭 등과 함께 작업한 프로듀서 KZ가 만들었다. 라틴과 트랩을 섞은 이국적인 하이브리드 댄스곡으로, 연인을 향한 사랑을 '뜨겁게' 표현한 가사가 인상적이다.

소속사에 따르면 'DA DA DA'는 스카이리의 새로운 매력을 확인할 수 있는 곡이다. 파워풀하고 걸크러쉬한 데뷔곡 무대와 차별화되는 성숙하고 러블리한 무대를 선보일 계획이다.

스카이리는 에린, 채현, 지니, 우정으로 구성된 4인조 K팝 그룹으로, 지난 8월 4일 데뷔했다. 뛰어난 라이브 실력과 화려한 퍼포먼스로 실력파 신인으로 주목받고 있다.

데뷔 직후 글로벌 스포츠웨어 브랜드의 중화권 모델로 발탁됐고, 데뷔 한 달여 만에 '천사의 날개를 내게줘'의 유튜브 조회수가 250만뷰를 돌파하며 '대세 신예'로 자리매김하는 중이다. 해외 언론에서도 스카이리의 데뷔를 집중 조명하는 등 언론계의 관심도 뜨겁다.

스카이리의 리더 채현은 소속사를 통해 "'천사의 날개를 내게줘'로 많은 사랑을 받아서 행복하다"며 "'DA DA DA'로 더욱 멋진 라이브와 퍼포먼스를 보여드릴테니 많이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스카이리는 24일 '뮤직뱅크'에 이어 27일 아리랑TV의 음악프로그램 '심플리케이팝(Simply K-Pop)'에 출연한다.
[사진 및 자료 제공 = 굿럭엔터테인먼트]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