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송은이 "유재석과 역대급 흑역사 있어"

신성아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9.01.11 08:50:07

송은이가 유재석과 얽힌 흑역사의 판도라 상자를 연다.

10일 방송될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에서 송은이·김신영·신봉선·안영미의 화끈한 폭로전이 펼쳐진다.

'셀럽파이브 특집' 2부로 꾸민 녹화에서 송은이는 "어디서도 밝히지 않은 유재석과의 역대급 흑역사가 있다"며 입을 열었다. 유재석은 곧바로 "다 묻어두기로 하지 않았느냐"며 옥신각신해 출연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송은이는 유재석의 만류에도 "개그맨들끼리 간 여행의 장기자랑에서 내가 수영복을 입고 롤러스케이트를 탔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송은이와 오랜 시간을 함께한 셀럽파이브 멤버들조차 "우리도 송은이가 수영복 입은 걸 한 번도 본 적이 없다"며 충격에 빠졌다. 

송은이의 폭탄고백에 유재석은 "더 이상 방송에 나갈 수 있는 게 없다"며 세차게 손을 내저었다는 후문이다. 이에 유재석과 송은이의 흑역사를 탄생시킨 장기자랑에서 무슨 일이 있었는지 궁금증이 더욱 커지고 있다. 

이밖에도 송은이를 비롯한 셀럽파이브 멤버들은 이날 소위 '급이 다른' 흑역사를 탈탈 털어놓았다고. 셀럽파이브의 흑역사 에피소드는 10일 오후 11시10분 방송되는 KBS2 목요일 예능 '해피투게더'에서 공개된다.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4']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