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극단 공연 프로그램북, 온라인에선 누구나 무료

신성아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9.11 07:59:47

이제 국립극단 공연 프로그램북을 온라인에서 누구나 무료로 볼 수 있다.

국립극단(예술감독 이성열)은 홈페이지 내 공연 프로그램북 다운로드 코너를 신설하고, 2018년 하반기부터 기존 유료로 판매하던 공연 프로그램북을 온라인을 통해 무료 제공한다고 밝혔다.

프로그램북은 작품의 창작 의도 및 연습 과정 등을 담은 공연장 대표 '굿즈'이다. 대부분의 공연장은 프로그램북을 인쇄물로 제작해 유료 판매하고 있기 때문에 공연 관람 전에는 구매가 어렵고, 인기 공연의 경우 빠르게 매진되기도 한다.

국립극단 프로그램북은 작품별 개막 공연 종료 후 국립극단 홈페이지에 게시되며 누구나 PC 및 모바일을 통해 PDF 파일을 무료로 내려 받을 수 있다. 국립극단에서 운영하고 있는 명동예술극장, 백성희장민호극장, 소극장 판에서 진행되는 모든 공연에 해당된다. 

백성희장민호극장, 소극장 판의 공연은 인쇄용 프로그램북까지 전면 무료로 전환해 관객들과 작품의 거리를 좁힐 예정이다. 온라인 무료 제공 서비스는 지난 4일 명동예술극장에서 개막한 '조씨고아, 복수의 씨앗'부터 시작됐다.

이성열 국립극단 예술감독은 "이번 서비스가 관객들이 연극과 더욱 가까워질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추후 관객들의 이용률 및 만족도 등을 조사하여 더욱 발전된 서비스와 양질의 콘텐츠를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사진=국립극단]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