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여의도 당사 현판 철거하는 자유한국당

이기륭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7.11 16:42:35
김성태 자유한국당 대표 권한대행, 안상수 비상대책위원회 준비위원장 등이 11일 오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당 현판을 철거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 
자유한국당은 11년간의 여의도 생활을 접고, 재정적 어려움과 당 쇄신 차원에서 영등포로 당사를 이전을 결정했다. 이번 이전으로 자유한국당은 매달 1억원씩 내던 임차료가 2,000만원으로 줄어든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