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한예리 "마동석 팔뚝 체중계 정확…깜놀"

신성아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5.09 23:27:49

배우 한예리가 영화 '챔피언'에서 호흡을 맞춘 마동석의 '팔뚝 체중계'의 정확성을 입증했다.

2일 방송될 MBC '라디오스타'는 같은 소속사이자 절친한 네 명의 배우 권율-한예리-최원영-고성희가 함께하는 '사람이 좋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한국무용을 전공한 한예리는 배우로 활동하면서도 계속 공연을 이어가는 등 투잡을 이어가고 있다고 털어놨다. 무용을 할 때는 자신의 본명인 김예리를 사용했다면서, 각각 다른 이름을 사용하다가 최근 '한예리'로 이름을 통일한 사연을 고백했다. 

특히 한예리는 마동석과 함께 찍은 영화 '챔피언'과 관련된 일화를 공개해 이목을 끌었다. 그녀는 영화에서 팔씨름 선수로 분하는 마동석의 팔에 매달렸는데, 마동석이 자신의 몸무게를 맞춰 놀랐다고 말한 것.

MC들의 질문이 이어지자 한예리는 자신의 몸무게를 밝히면서 "소수점 빼고 맞췄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모두는 그녀의 몸무게가 너무 적게 나가 모두가 놀랄 수 밖에 없었다. 또, "그냥 다 빼는거죠"라면서 3일 동안 물만 마신 독한 다이어트 사연까지 꺼냈다.

그런가하면 한예리는 영화를 위해 연변에서 유학을 한 사실을 전했다. 그녀는 연변 사람까지 깜짝 놀라게 만들었던 연변 사투리 실력으로 5월 결혼을 앞둔 새신랑 김국진에게 축하 인사를 건네 그를 활짝 웃게 했고, 스튜디오를 화기애애하게 만들었다.

MBC 수요 예능 '라디오스타'는 2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