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영애' 잔멸치 심진보, 지난 5일 심장마비로 사망

구혜선 "사랑하는 나의 03 동기 심진보. 사랑해"

조광형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3.07 17:39:13


tvN 드라마 '막돼먹은 영애씨'에서 '잔멸치'로 불리는 캐릭터를 맡아 개성 넘치는 연기를 선보였던 배우 심진보가 향년 42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가족과 떨어져 혼자 지내던 심진보는 지난 5일 심장마비로 사망, 인천 주안 사랑병원에서 장례를 치른 것으로 전해졌다. 화장한 고인의 유해는 충북 괴산 상도중앙교회 기도원에 안치됐다.

심진보의 예기치 못한 사망 소식에 고인과 같은 학교(서울예술대학)를 나온 배우 구혜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랑하는 나의 03 동기 심진보. 사랑해"라는 글을 올리며 고인을 추모했다.

[사진 = tvN 제공]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