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송희영 전 주필, 징역1년 집유2년 선고

정상윤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2.13 15:50:56


송희영 전 조선일보 주필이 13일 오후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1심 선고공판 직후 법원을 나서고 있다. 2007~2016년까지 박수환 전 뉴스커뮤니케이션 대표가 운영하던 홍보대행사의 영업을 돕고 기사 청탁을 들어준 대가로 현금 등 4,947만원에 달하는 금품·향응을 제공받은 혐의를 받고 있는 송 전 주필은 1심 선고 공판에서 징역 1년,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