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현승, 원조 체조요정 신수지와 열애..볼링 치다 사랑 키워

가요계 관계자 "사귄지 4개월"

조광형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8.01.05 16:11:06

 

그룹 비스트(현 하이라이트) 멤버로 활동하다 솔로 가수로 전향한 장현승(29)이 체조요정 신수지(27)와 열애 중이라는 보도가 나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연합뉴스는 5일 한 가요계 관계자의 말을 빌어 "장현승과 신수지가 볼링을 공통분모로 친해져 지난해 가을부터 교제하기 시작했다"며 "두 사람이 볼링을 치면서 알게 돼 교제한 지는 3~4개월가량 된 것으로 전해졌다"고 단독 보도했다.

또 다른 관계자도 "장현승과 신수지가 볼링을 좋아하는 연예계 동료들과 어울리며 친분을 쌓았다"며 "볼링장에서의 다정한 모습이 몇몇 관계자에게 목격되기도 했다"고 취재진에게 귀띔한 것으로 전해졌다.

2009년 비스트로 가요계에 데뷔한 장현승은 포미닛의 현아와 '트러블메이커'로 호흡을 맞추며 주목을 받았다. 2016년 팀에서 탈퇴한 장현승은 지난해 7월 싱글 '홈(HOME)'을 발매하는 등 솔로가수로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2006 베이징올림픽과 2010 광저우 아시안게임에 국가대표 리듬체조선수로 출전한 바 있는 신수지는 은퇴 이후 다양한 방송 활동을 해오다 2014년부터 프로볼러로 전향, 선수 생활을 지속하고 있다. 신수지는 지난해 창단한 연예인 볼링단 '팀원(TEAM ONE)'을 통해 장현승과 인연을 쌓은 것으로 알려졌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