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현대희곡전' 낭독공연 개최, 천바이천 '결혼행진곡'

신성아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12.04 16:43:17

 

서울연극협회가 대진대학교 공자아카데미와 함께 '중국현대희곡전'을 연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중국현대희곡전'은 오는 7일부터 10일까지 대학로 마당세실극장에서 개최된다.

'중국현대희곡전'은 평상시 접하기 힘든 중국의 우수한 현대희곡들을 대학로에서 실력이 입증된 극단들을 통해 무대화하는 프로젝트다.

올해는 중국문학의 거장 천바이천(진백진, 陳白塵)의 '결혼행진곡'(1942년 作)을 종이로 만든 배, 동양레파토리, 창작집단 꼴 3개의 극단들이 참여해 낭독공연으로 선보인다.

'결혼행진곡'은 1940년대로 항일전쟁기간 중 젊은 여자 주인공이 아버지로부터 도망친 후, 경제적 독립을 위한 취업과 사랑하는 이와의 결혼 사이에서 좌충우돌하는 과정을 그린다.

당시 시대적으로 남녀간의 불평등에 대해 거부하고 맞서 싸우는 주인공 '황영'을 중심으로 밝고 편안한 분위기로 이야기가 진행된다. 

관람료 무료. 문의 02-765-7500.

[사진=서울연극협회]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