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베트남 이동…APEC 일정 돌입

한중·한베 정상회담 예정… 12일엔 필리핀 마닐라

이길호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11.10 10:05:30
문재인 대통령.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오전 인도네시아 국빈 방문 일정을 마치고 베트남으로 이동한다. 문 대통령은 베트남 다낭에서 이틀간 열리는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에 참석한다.

문 대통령은 베트남 도착 직후 첫 일정으로 APEC 기업자문위원회(ABAC) 위원들과 만난다. 문 대통령은 여기서 무역과 경제 등을 주제로 위원들과 대화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이어 APEC 회원국을 포함해 라오스·캄보디아·미얀마 정상과 함께 비공식 대화를 하며 경제통합과 포용성장, 에이펙의 미래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눈다. 저녁에는 정상들과 갈라만찬 및 문화공연에 참석한다. 

11일에는 APEC 정상회의에서 한국 정부의 '사람중심 지속성장'을 소개한다. 이 날은 시진핑 중국 주석과 정상회담을 비롯해 한·베트남 정상회담도 예정됐다.

문 대통령은 12일에는 필리핀 마닐라로 이동해 아세안 관련 일정을 이어간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