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티파니 미국 유학 준비? SM "종합적으로 논의 중"

"연기 공부할래요"

조광형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08.17 16:13:17
미모와 가창력을 겸비한 소녀시대의 티파니가 연기 공부를 위해 미국 유학을 준비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뉴스1'은 17일 다수 측근들의 전언을 모아, "티파니가 연기 공부를 위해 소녀시대 10주년 활동이 마무리되는대로 미국행 비행기에 몸을 실을 계획"이라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 티파니의 한 지인은 '뉴스1'과의 인터뷰에서 "최근 티파니가 미국 유학을 결정짓고 지인들에게 이 사실을 알렸다"며 "연기 공부를 해보고 싶다는 뜻에 따라 주변에서도 티파니의 결정을 응원했다"고 밝혔다.

한편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티파니의 향후 활동과 관련, "종합적으로 논의 중"이라는 짤막한 입장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올해로 데뷔 10주년을 맞은 소녀시대 멤버들은 대부분 SM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마쳤고, 현재 일부 멤버가 갱신 여부를 논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