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태우, 4년만에 뮤지컬 복귀…'위대한 캣츠비' 하운드役

신성아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05.17 08:35:02

 

배우 정태우가 4년 만에 무대에 선다.

정태우는 뮤지컬 '위대한 캣츠비'의 주연 '하운두' 역에 캐스팅됐다. 2013년 뮤지컬 '프라미스' 이후 4년만의 뮤지컬 복귀다. 

만화가 강도화의 동명웹툰이 원작인 뮤지컬 '위대한 캣츠비'는 20대 청춘의 현실적 고뇌, 사랑에 대한 미련과 집착을 뮤지컬 언어와 무대적 상상력으로 풀어낸 작품이다.

정태우가 맡은 하운두는 캣츠비의 대학동창이자 현재 동거하는 절친으로 엉뚱하지만 가슴 속에 순정을 간직한 남자다.

정태우는 "오랜만에 참여하는 공연이라 설렌다. 대본과 넘버를 듣고 꼭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고, 하운두의 캐릭터가 나와 다른 성격의 인물이라 더욱 매력적으로 다가왔다. 사랑과 청춘에 대한 작품인만큼 열정을 가지고 임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뮤지컬 '위대한 캣츠비'는 대학로 유니플렉스에서 6월 23일부터 10월 1일까지 공연된다.

[사진=문화 아이콘]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