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대구서 첫 유세나선 홍준표 "안보·서민 대통령 되겠다"

정상윤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04.18 00:21:22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후보가 대통령 선거 유세가 시작된 17일 오후 대구 동성로에서 첫 유세를 시작하고, 지지를 호소했다.

홍 후보는 "한반도가 위기에 싸여있다"며 "이런 상황에서 대한민국에서 좌파정권이 탄생한다면 정말 이 대한민국 살길이 막막해진다"고 했다. 이어 "대한민국 안보를 지키는 안보대통령과 대한민국의 서민을 지키는 서민대통령이 되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홍 후보는 지난 14일 대구 방문에 이어 사흘만에 다시 대구를 찾아 칠성시장과 서문시장을 방문했다. (대구=뉴데일리 정상윤 기자)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