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검-이준기, 화이트데이 함께 보내고 싶은 ★ 1·2위

신성아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7.03.16 23:03:14

 

배우 박보검과 이준기가 화이트데이에 함께 보내고 싶은 남자 스타로 뽑혔다.

수학인강 전문기업 세븐에듀는 2월 16일부터 3월 9일까지 총 768명을 대상으로 '화이트데이를 함께 보내고 싶은 스타는 누구?'라는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그 결과 '국민 세자' 박보검이 앞도적인 표 차이로 1위(378명 49%)를 차지했으며, 이준기가 2위(72명 10%)에 이름을 올렸다.

이어 송중기(70명, 9%), 지창욱(70명 9%), 김수현(44명, 6%), 현빈(32명, 4%), 정우성(32명 4%), 김수현(32명 4%) 등이 공동 3~5위에 선정됐다.

한편, 박보검은 영화 '서복'과 '안시성' 출연을 검토 중이며, 이준기는 생애 첫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 tvN '내 귀의 캔디2'에서 허당 매력을 뽐내고 있다.

 

[박보검 이준기 사진=뉴데일리 DB, 화이트데이 여론조사 사진=세븐에듀]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