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우, 뮤지컬 입성 청신호…‘마이 버킷 리스트’ 매진 기록

전예슬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6.04.24 13:00:16
▲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타쉽엔터테인먼트가 24일 “가수 유승우가 뮤지컬 ‘마이 버킷 리스트’ 첫 공연 매진을 기록하며 뮤지컬 입성의 청신호를 켰다”라고 밝혔다.

유승우는 ‘마이 버킷 리스트’에서 죽음을 앞둔 소년이 버킷 리스트를 작성하며 슬프지만 남은 삶을 살아간다는 것 자체가 의미가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해기 역을 맡았다.

유승우는 “처음 뮤지컬 무대에 서는 만큼 설레고 요즘은 내가 해기다 생각 하고 한동안 역할에 푹 빠져 있었다. 제목만 보면 내용이 무거운 뮤지컬이라 생각하시는 분들이 있을텐데, 죽음이라는 주제를 다루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희망적인 메시지를 담고 있어 연습하면서 평소에 제 일상이나 행동에서 비관적으로 굴었던 적은 없는지 반성하게 되는 것 같다”라며 “관객들이 살아간다는 게 얼마나 의미 있고 감사하다는 것을 100% 공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해기의 마음을 전달하도록 노력 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마이 버킷 리스트’는 인생의 밑바닥을 헤매는 양아치 소년 강구와 시한부 인생을 선고받은소년 해기가 우연히 만나 함께 버킷 리스트를 시행하는 과정에서 인생의 의미를 깨달아가는 작품. 특히 유승우는 감성을 자극하는 열연으로 그 동안의 볼 수 없던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한편 ‘마이 버킷 리스트’는 4월 23일부터 7월 3일까지 충무아트홀 소극장 블루에서 공연된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