新OST 강자 벤, 겨울감성으로 돌아왔다…‘소울메이트’ 발매

진해원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5.11.24 13:03:21

▲ ⓒ더바이브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벤이 겨울 감성 저격에 나선다.

벤은 24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미니앨범 ‘소울메이트(Soulmate)’의 타이틀곡 ‘마지막이니까’를 공개했다.

벤의 ‘마지막이니까’는 임세준과 처음으로 호흡을 맞춘 듀엣곡. 마지막인 줄 알면서도 끝이 아니길 바라는 마음과 변해버린 사랑에 내색조차 할 수 없는 심정을 담은 90년대 특유의 따뜻한 감성을 표현한 발라드 곡이다.

 

벤은 “이번 앨범은 딱 맞은 옷을 입은 듯 저의 색깔을 담아낸 앨범이다”며 “소속사 식구인 임세준 오빠와 함께 곡 작업을 하며 제가 가지고 있는 능력을 끌어줘 몰랐던 저의 모습을 많이 발견했다. 한층 더 성숙된 가수 벤의 모습과 겨울에 딱 맞는 곡들로 채웠으니 올겨울 춥지만 모든 분들이 가슴 따뜻하길 바라본다”고 밝혔다.

 

이어 임세준은 “벤의 ‘마지막이니까’는 가수 벤이 가지고 있는 감성을 십분 발휘할 수 있도록 힘을 실어주었고, 곡을 쓸 때 가창자로 벤을 염두에 두고 작업했다”며 “남자의 목소리가 들어가면 곡의 애잔한 감성이 한층 더 잘 표현될 수 있을 것 같아 듀엣으로 참여하게 됐다”며 벤과의 듀엣 계기를 설명했다.

벤의 ‘소울메이트’는 타이틀곡 ‘마지막이니까’를 비롯해 벤과 임세준이 공동 작곡하고 이수빈이 작사한 ‘넌 어때’, 싱어송라이터 가수 미(MIIII)가 작사, 작곡한 ‘키키키 (With MIIII)’, 기발매곡 ‘언제 사람 될래 (부제: 아가씨와 건달들)’ 등 총 8곡의 트랙이 수록됐다.

 

벤의 ‘소울메이트’는 오는 25일 전국 오프라인 음반매장을 통해 구매 가능하다.

한편 벤은 지난 23일 공개된 KBS2 월화드라마 ‘오 마이 비너스’의 OST인 ‘Darling U(달링 유)’로 신 OST 강자로 주목받고 있으며, tvN ‘너의 목소리가 보여’ 고정 패널로 합류해 활동 중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