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포토]두번째 공판 출석, 다소 초췌한 모습의 탁재훈

입력 2013-12-27 10:31 | 수정 2013-12-27 13:57



연예인 불법도박사건관련
토니안, 탁재훈, 이수근의 두번째 공판이
27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렸다.  

지난 6일 열린 첫 공판에서는
탁재훈과 이수근, 토니안의 도박 혐의에 대한 사실여부와
기소이유 확인이 진행되었으며, 이 셋은 모두 혐의를 인정했다.

검찰은 탁재훈에게 징역 4월과 집행유예2년,
이수근에게 징역8월과 집행유예 2년,
토니안에게 징역 10월과 집행유예 2년을 구형했으며,
이들은 출연중이던 방송에서 모두 하차하고
자숙의 시간을 갖고 있다.


관련기사

토니안-이수근-탁재훈..징역 6월·집유 1년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