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하나 임신 3개월, 이용규 아빠된다

배소라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3.03.05 14:54:00

 

 

 
 
프로야구 기아타이거즈 선수 이용규의 아내이자 배우인 유하나가 임신 소식을 전했다.
 

유하나는 4일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베이비큐가 생겼다. 너무 이르게 기사가 난건 아닌가 잠깐 속상했지만 더 많은 분들이 축하해주시면 더 축복받고 감사할 줄 아는 아이가 태어날 것 같다. 늘 응원해 주신 것처럼 축하해 달라"고 임신 심경을 밝혔다.

유하나는 "이용규가 한국오면 기사나길 바랐는데 맘대로 되는게 아닌 것 같다"며 "아직 조심해야 할 단계라 지인들에게도 말을 아끼고 있던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녀는 "아쉬운 경기였지만 그것을 교훈 삼아 노력하고 있을 국가대표선수들, 이 선수에게도 응원해달라"고 덧붙였다.

유하나와 이용규 선수는 2011년 12월 결혼했으며 현재 임신 3개월째 접어든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 출처=아이웨딩네트웍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