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나경원-김충환, 한나라당 서울시장 후보신청

대구 서구청장 후보에는 6명 접수

입력 2011-09-24 11:36 | 수정 2011-09-24 15:33

한나라당이 23일 10.26 재보궐선거 공직후보자 5차 신청을 마감한 결과,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김충환(3선·서울 강동갑) 의원과 나경원(재선·서울 중구) 의원 2명이 후보 신청을 했다.

후보 중 한 명으로 거론됐던 권영진(초선·서울 노원을) 의원은 신청하지 않았다.

대구 서구청장 후보로는 강성호 전 대구시의원, 김동원 전 서구의회 의장, 김욱주 전 한나라당 대구시당 부위원장, 신점식 전 서구 부구청장, 위용복 전 서구의회 희장, 윤진 전 서구청장 등 6명이 신청했다.

한나라당은 이번 5차 접수로 재보선 선거구 29곳의 공직후보자 신청 절차를 모두 끝냈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뉴데일리TV

칼럼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