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스웨덴 해저탐험대, 바다에 추락한 초대형 UFO 발견

입력 2011-08-15 08:36 | 수정 2011-08-16 07:55

▲ 탐험가 린드버그가 자신의 홈페이지에 올린 소나 영상.

잃어버린 보물선 등을 잇달아 찾아내 유명세를 떨치고 있는 해저탐험가 페테르 린드버그가 "해저에서 거대한 원형 미확인비행체(UFO)를 발견했다"고 주장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FOX NEWS' 등 다수의 해외언론은 "최근 스웨덴 출신 린드버그가 이끄는 해저탐험대가 핀란드와 스웨덴 사이의 발트해 보트니아만 해저 300피트(91m)에서 직경 19m 가량의 초대형 원형물체를 발견했다"고 전했다.

린드버그 탐험대는 수백년 전 희귀 샴페인을 싣고 항해하다 바다 속에 가라앉은 상선을 찾기 위해 소나(음파탐지기)를 작동하던 중 우연히 해저에 침몰해 있는 괴물체를 발견한 것으로 알려졌다.

▲ 린드버그 탐험대가 발견한 원형 물체를 스타워즈의 밀레니엄 팔콘과 비교한 FOX 뉴스.

이와 관련 린드버그 대장은 "18년간 해저 탐험 활동을 해왔지만 해저에서 이렇게 완벽한 원형 물체를 본 건 처음"이라며 "원형체가 위치한 주위 생태계와 환경이 심하게 파괴된 점을 미루어 볼 때 이 물체가 UFO의 잔해일 가능성이 높다"고 주장했다.

린드버그 팀은 "새로운 '스톤헨지'를 발견했다"면서 수중음파탐지기 영상을 방송에 공개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FOX NEWS'는 "린드버그 탐험대가 발견한 원형물체가 영화 스타워즈에 등장하는 우주선 밀레니엄 팔콘을 연상케 한다"며 대단히 흥미로운 발견이라고 평가했다.

그러나 일부 전문가들은 "음파탐지기 영상만으로는 정확한 실체를 파악하긴 어렵다"며 섣부른 판단을 경계하는 목소리를 내기도.

▲ 린드버그 탐험대의 '원형 물체' 발견 소식을 대서특필한 타블로이드 외신.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박원순 유족 '사자명예훼손' 언론소송 예고… 野 "죽음을 이용한 N차 가해" 비판
민주당 '언론재갈법' 강행 시점에

박원순 유족 '사자명예훼손' 언론소송 예고… 野 "죽음을 이용한 N차 가해" 비판

박원순 전 서울시장 유가족 측이 일부 언론을 대상으로 사자명예훼손죄 소송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지자 야권에서는 "죽음을 이용한 N차 가해"라는 비판이 나왔다.박원순 유족 측 소송 추진에… 윤희숙 "2차 가해"국민의힘의 유일한 여성 대권주자인 윤희숙 국민의힘 의원은 2..

"8000명 민노총 집회, 감염 없었다" 文정부 발표에… "못 믿겠다" 불신 팽배
"민노총 조끼가 백신보다 낫네" 국민 조롱

핫이슈

"8000명 민노총 집회, 감염 없었다" 文정부 발표에… "못 믿겠다" 불신 팽배

지난 7·3 전국노동자대회에서 코로나19 감염이 발생하지 않았다는 방역당국의 발표에 네티즌들은 "이제 집회를 막을 명분이 없어졌다"며 불안감을 토로했다. 또 "이제 마스크 쓰고 친구들 여럿과 놀러 가도 되나요" "민노총 가입하면 코로나 항체 생기겠네" 등 당국을 향한 ..

뉴데일리TV

칼럼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