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육성녹음] BBC 기자 "운전 중 디스크 모양 UFO 목격"

입력 2011-08-14 15:07 | 수정 2011-08-15 10:52

▲ 사진 = BBC 제공

주로 시민들로부터 제보를 받아 UFO(미확인비행물체) 목격담을 전하는 방송 기자가 자신이 직접 "UFO를 봤다"고 주장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BBC에서 축구 담당 기자로 활동 중인 마이크 슈엘(Mike Sewell)은 최근 영국 라디오 프로그램인 '라디오5'에 출연, "운전 중 정체 불명의 비행물체를 목격했다"고 증언했다.

슈엘은 "스웨덴에서 열리는 챔피언스 리그 경기를 취재하기 위해 새벽 4시 15분쯤 차량을 몰고 스탠스테드 공항으로 향하는 도중, 하늘에 디스크 모양의 빛나는 비행물체가 떠 있는 것을 봤다"고 전했다.

UFO를 목격한 지점이 스탠스테드에서 약 30여㎞ 떨어진 지점이라고 밝힌 슈엘은 "분명히 도로 왼쪽으로 100m 정도 떨어진 상공에 밝게 빛나는 원형 물체가 있었고, 이 물체는 약 2~3분 동안 들판 위를 선회했다"고 밝혔다.

슈엘은 "UFO는 몇 분 뒤 갑자기 왼쪽으로 방향을 틀더니 시야에서 사라졌다"면서 "이 정도의 밝기라면 나 말고도 또 다른 목격자가 있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UFO 전문가 티머시 굿은 "슈엘이 목격한 비행체는 UFO가 분명하다"면서 "만일 외계에서 온 비행물체가 아니라면 영국이나 미국의 군사용 비행물체일 수도 있다"고 말했다.

다음은 마이크 슈엘의 육성이 담긴 라디오 방송 링크 주소

http://www.bbc.co.uk/news/uk-14387365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구·경북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천화동인1호' 이한성… 이재명 최측근 이화영의 보좌관이었다
"이재명 설계, 유동규 집행, 이한성 관리… 드러나는 게이트"

'천화동인1호' 이한성… 이재명 최측근 이화영의 보좌관이었다

'천화동인1호' 대표인 이한성 씨가 이화영 전 경기도 평화부지사가 국회의원이던 시절 보좌관으로 활동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화영 전 부지사는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측근으로, 2019년 7월부터 2020년 1월까지 이재명 지사 밑에서 부지사를 지냈다. 또 열린우리당..

윤석열 "대장동, 이재명이 설계한 범죄… 누군가에 이익 주기 위한 사업"
"정권교체 못하면 저들은 국민을 설계의 대상으로 삼을 것"

핫이슈

윤석열 "대장동, 이재명이 설계한 범죄… 누군가에 이익 주기 위한 사업"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가 28일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의혹과 관련해 "이재명 경기도지사 손에서 설계가 이뤄졌으며, 그것으로써 이미 범죄가 결정난 것"이라고 주장했다.윤 후보는 이날 중앙일보와 통화에서 "어느 지방자치단체도 이런 짓을 하면 안 된다. 대장동 개발..

뉴데일리TV

칼럼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