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공유하기

로고

[HOT DAILY] 인터넷 화제, 오늘의 핫 이슈

입력 2011-07-26 18:08 | 수정 2011-07-26 18:41

26일 하루, 인터넷을 가장 뜨겁게 달군 화제 속 인물과 사건을 쫓아가보자.

우선, ‘2G망 폐지’를 추진하고 있는 <KT>와 이에 맞서고 있는 10만여 고객 간의 첨예한 대립이 네티즌들로부터 가장 많은 관심을 받았다.

KT는 차세대 망 투자를 위해 2G망 서비스를 중단하고 3G망 전환을 유도하고 있다. 현재 2G망 사용자들 중 절반은 01X(011·016·017·018·019) 번호를 쓰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01X 번호를 쓰는 10만여 고객들은 “오랜 기간 01X 번호를 사용했던 터라 ‘010 번호’로 바꿀 수 없다”며 버티고 있다.

이어 ▲담백하고 칼칼한 맛이 특징인 이경규의 ‘꼬꼬면’ 출시 ▲이의정 6년 사귄 남친과 결별 ▲브라질 ‘UFO’ 동영상 등이 ‘핫 이슈’로 꼽혔다.


“011-016 포기 못해!”… 난감한 KT

2G 서비스 종료를 선언한 KT가 난처한 입장에 처했다.

차세대 망 투자를 위해 2G 망 서비스를 중단해야하지만 상당수의 고객들이 3G망으로 전환을 하고 있지 않기 때문이다.

특히 01X(011·016·017·018·019) 번호를 쓰는 10만여 고객들은 010 번호 이동을 거부하고 ‘버티기’에 들어간 상황. KT는 서비스를 계속 끌고 가기도, 마음대로 중단할 수도 없어 난감해하고 있다.


이경규 '꼬꼬면' 정말 나왔네? 8월 출시!

한국야쿠르트는 ‘KBS2TV 해피선데이 남자의자격’을 통해 화제가 된 ‘꼬꼬면’이 시중에 출시된다고 밝혔다.

'꼬꼬면'은 한국야쿠르트 관계자들과 개그맨 이경규가 4개월여 동안 해당 연구소를 오가며 제품의 완성도를 높여온 것으로 알려졌다.

담백하고 칼칼한 맛이 특징인 꼬꼬면은 쇠고기와 해물베이스가 주를 이루고 있는 국내 라면시장에 새로운 방향을 제시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의정 6년 사귄 남친과 결별, "내가 너무 사랑한 탓"

배우 이의정이 결별을 암시하는 글을 남겼다.

최근 이의정은 7세 연하의 모델 겸 디자이너 신모씨와 결별한 듯 평소 자신의 미니홈피에 공개한 사진을 모두 정리했다.

이의정은 미니홈피에 지난달부터 “어려워 말고 힘내기” “날 가장 많이 울리는 사랑은 늘 내가 가장 사랑한 사랑이었습니다” “내가 아프고 우는 건 다 그 사람 때문이라고 원망했습니다. 그런데 생각해 보니 다 내 탓이네요. 내가 너무 많이 사랑한 탓입니다”라는 결별을 암시하는 글을 남겼다.


[동영상] 브라질서 30여명 ‘UFO’ 목격

미확인 비행물체(UFO)를 목격했다는 증언이 잇따르고 있어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목격자는 30여명, 관련 동영상까지 확보됐다.

지난 24일 브라질의 <PARANORMAL OLD PUEBLO>은 “상파울로 엠부 다스 아르테 상공에서 의문의 발광 비행체가 발견돼 한바탕 소동이 벌어졌다”고 전했다.

이날 보도에 따르면 정체불명의 비행체는 수십 개의 빛이 푸른색 빛을 둘러싸고 원을 그리며 잠시 동안 밤하늘에 떠있었다. 이에 상파울로 시민 30여명은 사진을 찍거나 이 현상을 믿을 수 없다는 듯 감탄하며 망원경으로 하늘을 올려다봤다.

뉴데일리 댓글 운영정책

뉴데일리 경제

대전·충청·세종

메인페이지가 로드됩니다.

로고

박원순 유족 '사자명예훼손' 언론소송 예고… 野 "죽음을 이용한 N차 가해" 비판
민주당 '언론재갈법' 강행 시점에

박원순 유족 '사자명예훼손' 언론소송 예고… 野 "죽음을 이용한 N차 가해" 비판

박원순 전 서울시장 유가족 측이 일부 언론을 대상으로 사자명예훼손죄 소송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지자 야권에서는 "죽음을 이용한 N차 가해"라는 비판이 나왔다.박원순 유족 측 소송 추진에… 윤희숙 "2차 가해"국민의힘의 유일한 여성 대권주자인 윤희숙 국민의힘 의원은 2..

"8000명 민노총 집회, 감염 없었다" 文정부 발표에… "못 믿겠다" 불신 팽배
"민노총 조끼가 백신보다 낫네" 국민 조롱

핫이슈

"8000명 민노총 집회, 감염 없었다" 文정부 발표에… "못 믿겠다" 불신 팽배

지난 7·3 전국노동자대회에서 코로나19 감염이 발생하지 않았다는 방역당국의 발표에 네티즌들은 "이제 집회를 막을 명분이 없어졌다"며 불안감을 토로했다. 또 "이제 마스크 쓰고 친구들 여럿과 놀러 가도 되나요" "민노총 가입하면 코로나 항체 생기겠네" 등 당국을 향한 ..

뉴데일리TV

칼럼

제약·의료·바이오

선진 한국의 내일을 여는 모임. 한국 선진화 포럼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