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을 못잔다" 직장인 평균 수면시간은?

김은주 | 최종편집 2010.06.10 10:39:10

전문가들이 말하는 성인의 적정 수면시간은 7~8시간이다. 하지만 우리나라 직장인들의 평균 수면시간은 5시간 55분으로 턱없이 모자란 것으로 조사됐다.


▲ 직장인들의 하루 평균 수면시간이 5시간 55분으로 적정 수면시간과 비교해 턱 없이 부족한 것으로 조사됐다 ⓒ 뉴데일리

온라인 취업포털 사람인(www.saramin.co.kr)이 직장인 1,598명을 대상으로 ‘하루 평균 수면시간’에 대해서 조사한 결과, 평균 5시간 55분으로 나타났다.

자세히 살펴보면, ‘6시간’(42.4%)이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5시간’(25%), ‘7시간’(20.2%), ‘4시간’(6.1%) 등이 뒤를 이었다.

보통 잠이 드는 시간은 ‘새벽 12시’(40.3%)가 가장 많았다. 이어 ‘새벽 1시’(29%), ‘오후 11시’(13.3%), ‘새벽 2시’(11%), ‘오후 10시’(2.6%) 등의 순이었다.

그렇다면 현재 수면이 부족하다고 느끼는 직장인은 얼마나 될까? 직장인 68.5%가 ‘수면이 부족하다’라고 답했다.

평소 충분히 잠을 자지 못하는 이유로는 ‘개인적 고민 및 스트레스’(36.3%, 복수응답)가 1위를 차지했다. 이외에도 ‘늦은 밤 TV시청’(33.3%), ‘과도한 업무’(32.1%), ‘불면증’(25.2%), ‘자기계발’(16.1%), ‘잦은 음주’(14.8%), ‘인터넷쇼핑, 웹서핑’(14.7%) 등이 있었다.

수면부족이 미치는 영향으로는 ‘업무집중력 저하’(65.7%, 복수응답)를 첫 번째로 꼽았다. 뒤이어 ‘무기력증’(44%), ‘체력저하 및 면역력감소’(43.5%), ‘신경이 날카로워짐’(43.4%), ‘피부트러블’(33.5%), ‘기억력 감퇴’(28.7%) 등의 영향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직장인 중 64.6%는 충분한 수면을 위해 노력하고 있었고, 하는 노력으로는 ‘무조건 일찍 잠자리에 든다’(38.6%, 복수응답)가 가장 많았다. 그밖에 ‘늦은 밤 TV시청을 자제한다’(34.1%), ‘밤에 많은 생각을 하지 않는다’(28%), ‘늦은 밤 인터넷접속을 자제한다’(27.7%), ‘커피를 마시지 않는다’(19.9%) 등이 뒤를 이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 과 광고/반복게재 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