쑹원페이 사망, 치료 미루다 자궁암으로 27세 요절

중국 여배우 쑹원페이가 27세의 꽃다운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4일(현지시간) 중국의 각종 연예매체는 “중국 광둥 출신의 미녀 배우 쑹원페이가 지난 3일 새벽 12시 30분경 자궁암으로 사망했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자궁암에 걸려 활동을 중단했던 쑹원페이는 이미 두 차례 수술을 받았으나 최근 드라마 촬영을 하면서 제때 치료를 받지 못해 암세포가 급속히 퍼져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쑹원페이는 광고모델로 데뷔한 이후 중국 드라마 ‘무용수(2008)’, ‘머나먼 그곳(2008)’, 영화 ‘당백호점추향2(2008)’, ‘공주의 유혹(2011)’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다.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청소년에 유해한 댓글은 작성을 금지합니다. 위반된 게시물은 통보없이 삭제됩니다.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주소 :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편집인: 인보길
대표전화 : 02-6919-7000 | 팩스: 02-702-2079 | 편집국: 02-6919-7053,7030 | 광고국: 02-6919-7008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