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서울시청 남자 사이클 팀 후원

사이클 선수 졸졸 따라가는 BMW 뭔가 봤더니….

BMW, 서울시청 사이클팀 운영차량으로 525d xDrive 투어링 협찬
장선재 선수 3시리즈 후원 이은 것…스포츠팀과 협업 지속할 것

전경웅 기자 프로필 보기 | 최종편집 2012.09.19 16:36:29
  • 전경웅 기자
  • enoch2051@hanmail.net
  • 뉴데일리 기획취재부장입니다. 통일부,외교부,북한,국제 분야를 맡으면서 탐사보도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저의 주된 관심을 한마디로 요약하면 '국익보호'입니다. 국익보호와 관련된 이슈는 국제관계에서만 발생하지 않습니다. 국내의 무지하고 어두운 세력들이 더 큰 발화성 위험을 내재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기자가 세상을 바꿀 수는 없습니다. 하지만 기자가 알려주는 정보가 세상을 바꾸는 데 도움이 될 수는 있습니다. 국민이,독자 여러분이 세상을 바꿀 것입니다.

BMW 코리아(대표 김효준)가 서울시청 남자 사이클 팀의 훈련차량으로 525d xDrive 투어링 모델을 공식 지원한다고 19일 밝혔다. 

서울시청 남자 사이클팀은 지난 2002년 창단된 이래 장선재, 조호성, 박성백 등 다수의 국가대표 선수를 키워낸 대한민국 최고의 사이클 실업팀이다. BMW 코리아는 이들의 원활한 훈련을 위한 팀 운영차량으로 525d xDrive 투어링 차량 1대를 올 연말까지 무상 제공한다. 

이번에 서울시 사이클팀에 제공한 BMW 525d xDrive 투어링은 2.0리터 직렬 4기통 트윈파워터보 디젤 엔진을 장착, 218마력/4,000rpm의 출력을 내며 인텔리전트 사륜구동 시스템인 xDrive가 장착돼 있어 안정적인 주행이 가능하다.

BMW 코리아 김효준 대표는 스포츠 마케팅을 계속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대한민국 사이클을 대표하는 서울시청 사이클 팀이 보다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는데 도움을 줄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 BMW 코리아는 향후에도 어느 한 종목에 국한되지 않는 역동적인 스포츠와의 협업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BMW 코리아는 대한민국 사이클의 차세대 주자이자, 2010년 광저우 아시안 게임에서 금메달을 단 장선재 선수에게 소정의 훈련 지원금과 뉴 320d를 1년간 제공한 바 있다.

  • 전경웅 기자
  • enoch2051@hanmail.net
  • 뉴데일리 기획취재부장입니다. 통일부,외교부,북한,국제 분야를 맡으면서 탐사보도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저의 주된 관심을 한마디로 요약하면 '국익보호'입니다. 국익보호와 관련된 이슈는 국제관계에서만 발생하지 않습니다. 국내의 무지하고 어두운 세력들이 더 큰 발화성 위험을 내재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기자가 세상을 바꿀 수는 없습니다. 하지만 기자가 알려주는 정보가 세상을 바꾸는 데 도움이 될 수는 있습니다. 국민이,독자 여러분이 세상을 바꿀 것입니다.
    관련 키워드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주간 핫 클릭
정치
사회
연예
글로벌
북한
대표전화: 02-6919-7000 | 대표팩스: 02-752-2060 | 편집국: 02-6919-7053, 7030 | 광고국: 02-6919-7008 | 대구·경북: 053-765-8812 | 부·경·울: 051-853-1600
뉴데일리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 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발행인·편집인: 인보길
뉴데일리 경제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아 00115 | 등록일 2005년 11월 9일 | 공동대표: 박정규 , 이성복
뉴데일리 대구·경북  대구시 중구 동덕로30길 125, 3층(동인동4가, 장군빌딩) | 등록번호: 대구 아 00156 | 등록일 2014년 8월 12일 | 발행인: 조광희 | 편집인: 강승탁 | 053-765-8812
뉴데일리 부산·경남·울산   부산광역시 연제구 중앙대로 1073 교수공제회관 906호 | 등록번호: 부산광역시 아00222 | 등록일 2015년 2월 11일 | 발행인·편집인: 김영 | 051-853-1600
시장경제신문 (100-120) 서울시 중구 남대문로 5가 120 단암빌딩 3층 뉴데일리(주) | 등록번호: 서울 다 10279 | 등록일 2011년 8월 23일 | 발행인·편집인: 인보길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