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버전 보기

류현진, 야구女神 배지현과 '열애♥'..내년 1월 결혼
류현진 '재활 성공'은 배지현 아나 내조 덕분?!
[조광형 기자]  2017-09-13 15:31:46
글자크기 확대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톡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국보급 투수' 류현진이 내년 1월 웨딩마치를 울린다.

류현진의 마음을 사로잡은 피앙세는 MBC스포츠플러스에서 활동 중인 아나운서 배지현. 30살 동갑내기인 두 사람은 지난 2년간 교제한 끝에 내년 1월 '사랑의 결실'을 맺기로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스포츠조선에 따르면 '야구'라는 매개체를 통해 자연스럽게 연인 사이로 발전한 두 사람은 아직 정식으로 상견례를 한 것은 아니지만, 양가 부모가 이미 결혼을 전제로 한 만남을 허락한 상황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두 사람의 결혼 소식을 타전한 일간스포츠에 따르면 류현진이 어깨 수술과 팔꿈치 수술을 받고 재활에 힘쓰는 동안, 야구에 대한 이해가 깊고 야구선수의 고충을 잘 아는 배지현 아나운서가 곁에서 큰 힘이 돼 줬다는 후문이다. 한 마디로 류현진의 성공적인 재활 배경에는 배현진 아나운서의 극진한 보살핌과 내조가 있었다는 얘기.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플러스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카카톡 공유 네이버블로그 공유

관련기사
이전 페이지 바로가기
Copyright ⓒ Newdaily All rights reserved.